포어포메른보덴란트샤프트 국립공원

포어포메른보덴란트샤프트 국립공원, 바다 여행객들과 숲 애호가들이 만나는 곳

포어포메른보덴란트샤프트 국립공원은 동해의 가장 큰 규모의 보호구역입니다. 다르쓰 칭스트 반도부터 서해안의 뤼겐까지 이어지는 가파른 절벽, 모래 언덕, 곶과 해변은 바다 여행객들과 숲 애호가들을 만족시킵니다.

독일 동북쪽의 메클렌부르크포어포메른 주에 위치한 포어포메른보덴란트샤프트 국립공원은 가파른 절벽과 모래 언덕, 곶과 해변으로 형성된 독특한 지역입니다. 국립공원의 명칭은 "보덴"에서 나왔으며, 이 보덴은 동해의 염수와 담수가 결합되는 곳으로 배를 탈 수 있도록 개방되어 있습니다.

단체 또는 개인 트레킹을 통해 국립공원의 해안과 숲을 탐색할 수 있습니다. 칭스트 반도의 오스터발트 옆의 다르써발트를 걸으며 국립공원의 가장 큰 산림지역을 경험하게 됩니다.

오스터발트 속 숲 길을 걷다 보면 프람 오르트(Pramort) 및 거대한 모래 언덕과 같은 아름다운 경치를 볼 수 있는 지점들이 나오는데, 이 지점들에서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염습지도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의 다양한 동식물의 세계도 매력적인 볼거리입니다. 붉은 사슴과 멧돼지 등 야생동물들도 발견할 수 있습니다. 포어포메른보덴란트샤프트 국립공원은 유럽의 가장 큰 두루미 보금자리로써 국제적인 의미가 있습니다. 매년 가을에 날아오는 약 30,000마리의 두루미 떼는 여행을 더욱 특별하게 해줍니다.

아렌쇼프 지역의 예술인 마을, 다르써 오르트의 등대와 Natureum, 히덴제 섬(차량이 통제된 국립공원의 가장 큰 섬)의 국립공원센터, 금은보화가 있는 슈트랄준트의 박물관 등이 이 지역의 또 다른 명소들입니다. 이 외에도 모래 언덕과 언덕이 많은 가시나무 덤불도 볼거리 중 하나입니다.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

접근성 컨트롤

두 가지 유용한 조합(브라우저 확대/축소):

확대: +

축소: +

다음 아이콘을 클릭하여 브라우저 공급자에서 기타 도움말을 받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