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amatically beautiful moors
Dramatically beautiful moors ©Foto: Klaus Pape
Natural landscapes from A to Z

Discover your favourite spot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쇼르프하이데 코린, 넓은 수평선의 크라니히 란트

1만 ~ 5만 년 전 마지막 빙하기의 빙하가 녹으면서 장관을 이루어냈으며, 이는 현재 빙하기의 산 교육이 되고 있습니다.

넓은 숲과 열린 풍경, 좁은 지역에서 풍요롭고 다양한 자연 형태를 보유하고 있는 평화롭고 인구밀도가 낮은 이 지역은 다양한 동식물이 서식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추고 있습니다. 또한, 바다, 강 등 다양한 종류의 물은 많은 이들에게 독일에서는 잘 볼 수 없는 다양한 생활권 형태를 제공합니다. 전 보호지역에 비버와 수달이 살고 있으며, 독일에 서식하는 박쥐 22종 중 16종이 이 생물권보전지역에서 발견되었습니다.

숲에는 작은얼룩독수리, 물수리 등 다양한 독수리가 서식하고 있습니다. 이 산림지역의 많은 습지는 먹황새와 두루미를 위한 최적의 서식지입니다. 또한, 이 생활권보전지역의 대부분의 마을에는 아직 홍부리황새가 서식하고 있습니다.

수백 년 동안 거주했던 사람의 흔적도 생물권보전지역 쇼르프하이데 코린의 자연에 이바지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생물권보전지역은 사람이 거주하여 개발된 문화경관을 뜻하기도 합니다. 생물권보전지역 쇼르프하이데 코린에는 역사의 흔적이 남아 있습니다. 과거 피난처를 둘렀던 담과 신전, 매너 하우스(영주의 저택) 마을의 대저택과 넓은 농가 마당과 숲 마을 안의 소박한 독일 전통 가옥이 이에 속합니다. 코린 수도원은 벽돌을 사용하는 북독일의 고딕 건축 양식을 대표하는 상징물입니다. 그림니츠 성과 그라이펜베르크 성의 유적도 인상적인 역사의 흔적입니다.

접근성 컨트롤

두 가지 유용한 조합(브라우저 확대/축소):

확대: +

축소: +

다음 아이콘을 클릭하여 브라우저 공급자에서 기타 도움말을 받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