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치히

라이프치히

라이프치히에는 시대를 초월하여 유명한 위대한 사상가들이 끊임없이 줄을 이었습니다. 즉 요한 볼프강 폰 괴테부터 마틴 루터에 이르기까지 선구자들과 천재들이 이곳에 그들의 흔적을 남겼습니다.

라이프치히 곳곳에 있는 루터의 흔적을 좇아보고자 하는 사람은 토마스 교회에서 시작하면 좋습니다. 이 교회는 오늘날까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성 토마스 합창단의 활동 장소입니다. 루터는 1539년에 이곳에서 새로운 사상을 선포하였습니다. 당시 루터를 묘사한 그림들은 아주 가까운 근처 박물관에 있습니다. 그 박물관으로 가는 길에 유서깊은 아우어바하스 켈러라는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괴테가 자주 들렀던 곳으로, 레스토랑 이름은 루터 친구의 이름에서 유래했습니다. 1519년 루터가 95개조 반박문에 대하여 교황청 공사와 논쟁했던 플라이센부르크성은 보존되어 있지 않습니다. 그 성의 기초 위에 1899년 새로운 시청이 건립되었습니다.

하이라이트

바하 페스티벌부터 게반트하우스 오케스트라의 공연을 거쳐 나흘간 열리는 웨이브 고딕 트레펜 페스티벌까지 이르는 음악 행사들은 마법의 도시 라이프치히를 모던한 음악 도시로 만듭니다. 그 외에도 라이프치히는 새로운 역사를 계속 써 내려가고 있습니다. 즉 니콜라이 교회는 월요 시위의 출발점이었고, 따라서 베를린 장벽 붕괴에 핵심적으로 이바지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평화로운 혁명을 기억하기 위해 매년 라이트 페스티벌이 열립니다.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