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장소

마틴 루터와 종교 개혁은 독일을 변화시켰고, 그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그 흔적들은 당대의 사건들이 발생한 곳이면 어디서든 발견됩니다. 자, 그 흔적들을 찾아보는 여행을 떠나 볼까요!

루터파 개신 교회인 프라우엔 교회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건축물이며 오늘날 드레스덴의 상징물입니다. 이 도시는 처음에는 종교 개혁 지지자들이 거의 없었습니다.

더 많이 »

루터는 남부 하르츠포어란트에 위치하는 평온한 만스펠트에서 유년기를 보냈습니다. 당시 그 지역은 점판암 광산의 중심지였습니다. 오늘날 이 작은 도시는 초기 광산업의 현장을 체험하기에 가장 좋은 곳입니다.

더 많이 »

뮐하우젠에는 루터가 한 번도 방문한 적은 없지만, 토마스 뮌처를 중심으로 한 급진적 종교개혁 운동의 중심지로서 루터나 종교개혁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더 많이 »

괴테와 쉴러의 시대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바이마르가 독일 정신 생활의 중심이 된 것은 아닙니다. 이미 오래 전부터 마틴 루터는 일름 곁에 위치한 이 작은 도시를 소중하게 여겼습니다.

더 많이 »

낭만적인 목조 가옥이 있는 슈말칼덴은 16세기 유럽 정신의 발상지였습니다. 1531년에 이곳에서 신교를 지지하는 선제후들과 시민들이 함께 모여 구교를 지지하는 카를 5세 황제에 대항하는 연합을 결성하였습니다.

더 많이 »

슈파이어는 유럽에서 가장 큰 로마네스크 양식 교회가 있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입니다. 또한, 슈파이어는 1529년 카를 5세의 정책에 반대하는 항의를 통해 프로테스탄트 신앙의 발상지가 되었습니다.

더 많이 »

1524년 초에는 2000명이 넘는 사람이 성 요한 교회에서 토마스 뮌처의 설교를 듣기 위해 알슈테트로 몰려왔습니다. 오늘날에는 이 혁명적 종교 개혁가의 흔적을 찾아보기 위해 전 세계에서 사람들이 찾아옵니다.

더 많이 »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