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텐

브레텐

브레텐 시는 크라이히가우의 포도 농장에 묻혀 있으며, 오덴 숲과 슈바르츠 숲의 높은 산등성이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이런 아름다운 지형 덕분에 필립 멜랑히톤이 자신의 출생지와 항상 관계를 유지하였습니다.

"독일의 스승“으로 추앙받는 멜랑히톤은 비텐베르크 대학의 학장이었습니다. 브레텐 시는 브레텐 시가 낳은 유명한 아들인 멜랑히톤을 오늘날까지도 소중히 여깁니다. 이러한 점은 바로 시장 광장에 있는 멜랑히톤 하우스에서 알 수 있습니다. 신 고딕 양식의 이 건물은 1897년에 멜랑히톤 탄생 400주년을 기념하여 건축되었습니다. 이 건물은 현재 박물관으로 사용되며 이 위대한 학자의 원본 원고 450점과 조각상, 문장, 회화, 기념 주화, 그래픽 작품 등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멜랑히톤은 자신의 글을 통해 제국 회의와 종교 회의의 멘토로서 영향력을 행사한 종교개혁가였고, 개인적으로 마틴 루터와 친분이 두터웠습니다.

하이라이트

브레텐은 중세의 구시가와 살아있는 전통으로 방문객들을 유혹합니다. 매년 6월 29일 이후의 주말에는 베드로와 바울 축제가 열립니다.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이리저리 굽은 골목길을 지나가는 퍼레이드입니다. 무두장이 박물관과 6세기 수호천사 그림들이 있는 수호천사 박물관도 생생한 옛이야기를 전해줍니다. 크라이히가우-슈트롬베르크와 슈트롬베르크-호이헬베르크 자연공원도 여행객들을 초대합니다.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