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쿰

보쿰 – 석탄과 문화 사이에 있는 루르 지역의 메가 시티

보쿰은 오늘날 전 지역이 파티와 문화 구역입니다. 광산에서 무대까지 – 한 때 루르 지역에서 가장 많은 탄광을 가졌던 도시가 오늘날 가장 많은 극장을 가진 도시가 되다. 활기찬 루르의 메가 시티, 예쁘지는 않으나 고유한 개성과 매력 그리고 가슴 두근거리는 희망이 있는 곳

보쿰은 한 때 굴뚝에 연기가 뿜어져 나오고 용광로가 끓는 도시였다는 것을 누구도 부인하지 않으며, 오히려 그에 대한 자부심을 갖고 있습니다. 세계적으로 가장 큰 독일 광산 박물관은 그 시대를 보여줍니다. 해마다 400,000명 이상의 방문객이 이곳에 와서 일단 지하로 갔다가 다시 샤프트 타워로 올라갑니다. 이 타워는 63m 높이로 보쿰과 “포트 지역”이 내려다 보이는 전망 좋은 곳입니다. 사실 이 지역은 석탄 산업이 갑자기 사양화되면서, 60년대에 위기를 겪었습니다. 루르 전 지역이 말하자면 급작스럽게 변신을 해야 했는데 보쿰 사람들은 특별히 독창적이었습니다. 그들은 문화와 교육에 승부수를 두었습니다. 루르 대학교로 말미암아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 주 최고의 대학교 중에 하나가 생겨났고, 보쿰 극장은 페터 차덱, 클라우스 파이만, 레안더 마우스만과 같은 감독의 지휘아래 독일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급진적인 무대로 탄생하였습니다.

루르 트리엔날레, 루르 피아노 페스티벌, 루르 축제와 같은 국제적인 대규모 이벤트를 통해 전 유럽 대륙을 통틀어 문화 행사가 가장 많이 열리는 지역 중에 하나가 되었습니다. 유럽의 문화 수도로서 보쿰에서 개최되는 ‘루르 2010'은 이 도시의 트레이드 마크와 같이 되었고 도시에 로운 정체성을 부여했습니다. 문화를 통한 변화, 변화를 통한 문화, 산업 시설이 영감을 불러 일으키고 흥분시키는 예술의 새로운 무대가 되다. 그러나 문화라는 것이 굳이 어려울 필요가 없다는 것이 (Link zu Musik -> Musicals) Musicals Starlight Express (/link)의 성공을 통해 입증되었습니다. 1988년부터 이미 1천 2백만명의 사람들이 이 볼거리를 놓치지 않으려고 몰려왔습니다. 활기찬 대학생들의 풍경, 볼 만한 박물관, 수준 높은 갤러리, 유럽에서 가장 큰 록&팝 페스티벌인 보쿰 토탈은 여행객이 미처 기대하지 못했던 이 도시의 또 다른 모습입니다. 그러므로 보쿰으로 인해 유쾌한 놀라움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하이라이트 보쿰에서 하는 별 구경: 차이스 천문관 보쿰의 차이스 천문관은 1964년에 설립되었고, 이 분야에 있어서는 가장 현대적인 시설에 속합니다. 중앙의 프로젝터는 돔 지붕에 별자리를 비추어주고, 그리하여 관람객들에게는 진짜 하늘처럼 보이게 됩니다. 이 프로젝션실을 둥글게 둘러싸고 복도가 있으며, 이 복도에는 상설 및 비상설 전시회가 열립니다. 2010년에 천문관은 4개월간의 개축 공사를 거쳐 새로 개관하였고, 세계 최초로 벨벳 풀 돔 프로젝션을 구비한 천문관이 되었습니다. 루르 지역의 전원 풍경: 보쿰의 달하우저 하이데 주택 단지 광산 노동자들의 주택 단지인 달하우저 하이데는 1906년부터 1915년 사이에 인근 하노버 탄광 노동자들을 위한 견본 단지로 조성되었습니다. 이 곳 말로는 “카페스콜로니”라고 불리는 이 주택 단지는 루르 지역에서 가장 아름다운 주거지로서, 건축가 로베르트 슈몰에 의해 정원 도시로 구상되고 실현되었습니다. 달하우저 하이데의 주택들은 대부분 거실과 주방은 지하에 위치하고, 계단을 통해 1층에 있는 2개의 침실로 이어진다는 원칙에 따라 건축되었습니다. 2 가구 당 하나의 정원도 배정하였습니다. 실용성과 미적 감각: 보쿰의 야르훈더트 할레 보쿰의 야르훈더트 할레는 공기가 잘 통하는 스틸 구조로 인해 순전히 목적을 중심으로하는 토목 공학의 모델 가운데 하나로 여겨집니다. 신중하게 개축한 이후로 이 건물은 전통과 현대를 절묘하게 넘나든 건축학의 상징이 되었고, 그리하여 새로운 루르 지역의 랜드 마크가 되었습니다. 밖에서는 새로운 건축학적 요소를 구비한 건물 정면이 반짝거리고, 안에서는 최신식 무대 장치 기술을 이용하는 환상적인 방법들이 선보이고 있습니다. 크기가 각기 다른 3개의 방은 연회, 프레젠테이션, 콘서트, 연극 및 소규모 실험을 위한 공간을 제공합니다. 보쿰의 맥주와 커리 소시지: 버뮤다 삼각지 버뮤다 삼각지, 루르 지역에서 가장 크고 널리 알려진 레스토랑 및 선술집 구역. 보쿰의 음식점 구역인 버뮤다 삼각지는 중앙역에서 동쪽으로 약 200m 떨어진 곳에서부터 시작되고, 남쪽으로는 보쿰 시내의 보행자 구역으로 연결됩니다. 양조장이 딸린 수많은 소규모 선술집들 외에 다양한 가격 폭과 스타일을 지닌 30여개의 레스토랑도 있습니다. 맥주에 취하고, 칵테일에 취하고. 이곳 커리 소시지는 베를린의 커리 소시지만큼 맛있습니다. 그리고 버뮤다 삼각지에서 보내는 저녁 시간도 근사한 추억이 될 것입니다.

Highlights
Highlights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