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 문화를 연결하는 아름다움: 콘스탄츠
콘스탄츠 ©Achim_Mende

자연과 문화를 연결하는 아름다움: 콘스탄츠

어떤 도시가 콘스탄츠보다 매력적일 수 있는지 방문객들만 묻는 것은 아닙니다. 콘스탄츠 주민들도 항상 큰 자부심과 놀라움으로 이 질문을 하곤 합니다. 알프스와 스위스 제뤽켄의 호수가 보이는 보덴 호수에 위치한 이 큰 도시는 매력적인 아름다움이 있는 휴양지입니다.

매우 어려운 일이지만 이 도시에 오지 않을 생각을 갖고 있다 하더라도 한 번쯤 방문하기를 권장합니다. 콘스탄츠의 마이나우 꽃섬이 그 이유입니다. 이 섬은 매년 백만 이상의 관광객을 유혹하고 봄과 여름에는 수만 가지 종류의 꽃과 오렌지 나무, 야자수, 태곳적의 매머드 나무가 있는 지중해의 꿈의 섬입니다. 자연 애호가라면 사용한 여비를 아깝지 않게 만들어줄 다른 섬을 찾아가보십시오. 예를 들어 태양이 만든 와인과 독일에서 가장 큰 자연 보호 구역인 볼마팅어 리트가 있는 라이헤나우 를 방문해 보십시오. 또는 최고의 휴식을 만끽할 수 있는 4계절이 모두 아름다운 회리 반도를 방문하는 것도 좋습니다. 육지에서 기차나 다리를 건너 갈 수 있는 유명한 호숫가 산책로와 항입구에서 로맨틱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린다우도 잊지 마십시오.

연극, 예술, 음악, 박물관

콘스탄츠의 문화도 콘스탄츠를 유명한 도시로 만들어 주었습니다. 극장, 쥐트베스트도이체 필하모니, 는 예술 연합회가 있는 문화 센터, 베센베르크 갤러리, 록, 팝, 재즈, 연극, 카바레가 있는 예술 문화 센터 K9. 콘스탄츠의 문화 경관은 콘스탄츠의 자연만큼이나 아름답습니다. 콘스탄츠와 바이에른주의 예술 문화 역사를 전시하고 있는 로스가르텐 박물관이나 고고학 주립 박물관 역시 방문할 가치가 있는 곳입니다. 라인강 근원지에서 알프스까지 보덴 호수를 지나 로테르담과 북해에 이르는 흥미로운 여행에서 라인강과 보덴 호수의 수중 세계를 보여주는 Sea Life도 빼놓을 수 없는 방문지입니다.

요한네스 후스와 그의 비참한 방문

요하네스 후스는 콘스탄츠 방문을 후회해야 했던 유일한 사람입니다. 그는 콘스탄츠 공의회가 열렸을 때 그의 종교 개혁 이전의 논제에 대한 주장을 펼치기 위해 콘스탄츠를 방문하였습니다. 안전 통행권을 보장하였음에도 그는 체포되어 이교도로 화형되었습니다. 하지만 주교가 새 교황을 뽑자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항상 알프스 북쪽에서 개최되었던 교황 선거는 1417년에 단 한 번 실행되었습니다. 수 많은 관광객들이 매년 후스 박물관을 찾습니다. 후스 박물관에서는 오늘날까지도 깊은 존경을 받고 있는 양심의 자유 철학자인 요한네스 후스의 삶과 영향력을 볼 수 있습니다. 요한네스 후스는 유일한 단 하나의 예외입니다. 콘스탄츠를 방문한 모든 사람들은 최고의 기억만을 안고 돌아갑니다.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