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바덴

비스바덴: 특별함이 너무나 평범한 곳

비스바덴은 고급스러운 도시인 동시에 독일 대도시 중에서 가장 으뜸입니다. 고급 문화와 최고의 사교 매너가 특징입니다. 그 배경에는 위엄, 품격, 고상함이 깔려 있습니다. 또한, 가장 오래되고 고급스러운 휴양 온천이기도 합니다. 유럽의 웰니스 오아시스라고도 합니다. 사우나를 하든지 만찬을 즐기든지, 산책하든지 쇼핑을 하든지 간에 이곳에서는 모든 것이 최고급입니다.

최고급 향유하기: 그것이 비스바덴을 방문해야 할 결정적 이유 중의 하나입니다. 특히 건강에 관심이 있다면! 즉, 이곳에 26개 이상 존재하는 온천들은 로마 시대부터 치유력으로 널리 유명했고 그래서 온천 도시의 상징이 되었던 것입니다. 다수 호텔은 자체 온천이나 기타 웰니스 설비를 갖추고 대단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그러나 그 정점은 고대 로마의 한증탕 유적 위에 있는 카이저 프리드리히 온천을 방문하는 것입니다. 이 온천은 1,500㎡ 크기의 사우나 시설로 손님들은 갖가지 방법으로 마음껏 즐길 수 있습니다. 쿠어하우스는 아름다운 영국식 공원 내에 있으며 여러 가지 화려한 건물로 둘러싸여 있습니다. 고급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유명한 카지노가 있어 그곳에서 가끔 손에 땀을 쥐게 되는 순간을 맛볼 수도 있습니다. 쿠어하우스의 회랑(129m로 유럽 최대의 열주 회랑)과 테아터 콜로나데(1894년에 개관한 헤센 국립 극장이 그 안에 위치)가 최고급 휴양 온천 문화의 정점을 찍습니다. 하지만 이곳에서만이 아니라 비스바덴 전체에서 삶을 즐길 수 있습니다. 옛 도심 또는 히스토리셔 퓐프에크에서 산책해보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슐로스 광장에서 시작하면 됩니다. 그곳에는 나사우 대공 소유의 슈타트 궁과 도심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인 구 시청 건물(1610년)이 있습니다. 히스토리셔 퓐프에크의 동쪽 가장자리에는 우아한 빌헬름 거리가 있습니다. 쇼핑과 문화 지구로서 단연 으뜸입니다.

고급 부티크, 갤러리, 카페 외에도 국제적 명성을 가진 두 개의 박물관이 이곳에 있습니다. 하나는 비스바덴 박물관으로 12~21세기의 예술품과 자연사 컬렉션을 갖고 있으며 다른 하나는 나사우 문화협회로 현대 예술을 대상으로 합니다. 빌헬름 거리의 동쪽에는 1860년 녹지 공원인 바머 담 공원이 조성되었고 거기서 약간 더 동쪽에 죈라인 빌라가 축조되었습니다. 모델이 되었던 워싱턴의 그것을 본떠 “백악관”이라고 불립니다. 그 밖에도 빌헬름 거리 축제는 독일에서 가장 큰 거리 축제로 통합니다. 매년 이때에는 샴페인에 흠뻑 취한 분위기가 한가득합니다. 골트 골목, 크란츠 광장, 코흐브룬넨 광장 주변 지역은 빌헬름 거리의 축소판입니다. 조금 더 친밀하고 매우 분위기 있는, 간단히 말해 아늑한 지역입니다. 비스바덴 사람들의 라이프스타일은 다채로운 연극, 문학, 음악 공연 같은 데에서도 드러납니다. 매년 최상급 극단들이 헤센 국립 극장에 모여 국제 봄 연극제를 치릅니다. 그리고 라인가우 음악 페스티벌 때에는 비스바덴 주변 전 지역이 멋진 여름 연주회장으로 변모합니다. 끝으로 행정구 도츠하임에는 프로이덴베르크 궁이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갖가지 종류의 문화 체험과 오감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한편, 도시의 음식문화는 미각적 즐거움을 책임지고 제공합니다. 지중해 분위기가 살짝 나는 스낵 또는 만찬에서의 코스 메뉴든, 지금 무엇이 먹고 싶든지 이곳에서 멋진 레스토랑은 물론 비스트로, 프랑스식 맥주집, 깔끔한 와인 바, 독일식 맥주집, 펍, 바, 카페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보이시죠? 다 차려졌습니다. 여러분 것입니다. 오시기만 하면 됩니다. 특별함을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Discover Destination Germany with our interactive map

여기에 즐겨찾기를 추가하십시오. 선택을 저장, 분류, 구분하여 인쇄하고 전체 독일 여행을 계획하십시오.

0 즐겨찾기 선택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