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
Garden Kingdom of Dessau-Wörlitz

계몽주의 정신이 깃든 파라다이스: 제후 프리드리히 프란츠 폰 안할트 데사우의 제국

계몽 군주 프리드리히 프란츠 폰 안할트 데사우가 원한 것은 단순한 공원이 아니었습니다. 그는 자신의 영지의 대부분을 정원의 제국으로 만들었습니다. 그는 녹지를 평생 교육 장소라고 생각하고 모든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했습니다.

As the first English-style landscape garden in mainland Europe, the 18th century Garden Kingdom of Dessau Wörlitz unites garden design and architecture in perfect harmony. Here you'll find manor houses, more than 100 buildings of varying sizes and a range of sweeping parks and gardens, all spread over an area of 140 square kilometres on and around the banks of the rivers Elbe and Mulde. read more »